뉴스

국립 전남대병원 해외 홍보대사에 김창건 (주)에버그린모터스 대표 위촉
등록일 : 2017-08-08 10:50 조회수 : 119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전남대학교병원(병원장 윤택림)이 해외 의료기관과의 교류 활성화를 위한 해외홍보대사로 김창건 (주)에버그린모터스 대표를 위촉했다.

 

전남대병원은 4일 병원 회의실에서 윤택림 병원장과 김창건 대표를 비롯해 병원 관계자 20 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위촉식을 가졌다.

이에 따라 김창건 대표는 앞으로 해외에서 전남대병원 홍보 활동 및 외국 의료기관과의 활발한 교류를 위한 가교역할을 맡게 된다.

 

이같이 병원 외부인사가 홍보대사로 위촉된 경우는 지난 2007년 탤런트 임현식씨(화순전남대병원 홍보대사)에 이어 두 번째이며, 해외 홍보대사로는 처음이다.

이날 위촉된 감창건 대표는 지난 10 여년간 중앙아시아(우즈베키스탄, 투르크메니스탄, 타지키스탄)에서 기아자동차 및 현대자동차 공식 파트너 사업을 전개하면서, 각 국 정부 인사들과의 돈독한 신뢰관계를 바탕으로 민간외교 발전에도 앞장 서고 있다.

 

특히 우즈베키스탄의 비탈리 펜 주한대사와 각별한 인연이 있던 김창건 대표는 비탈리 대사의 한국의료기관 첫 방문지로 전남대병원을 소개, 지난 7월 대사 일행이 직접 방문해 큰 관심을 갖도록 하는데 기여했다.

현재 우즈베키스탄은 낙후된 의료환경을 개선하고, 의료역량을 강화시키기 위해 외국 선진 의료기관과의 의료협력을 국가 주요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성균관대 인문학부를 졸업하고 서울대 경영학 석사를 취득한 김창건 대표는 국가 경제발전 공로로 대통령 표창, 글로벌 경영 대상,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 등을 수상한바 있다.

 

이날 윤택림 병원장은 "지난 우즈베키스탄 대사의 병원 방문을 계기로 전남대병원의 의료역량을 중앙아시아권 국가에 직접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되었다"면서 "앞으로도 오랜기간 해외서 다져온 신뢰를 바탕으로 전남대병원을 홍보하는 더욱 힘써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김창건 대표는 "전남대병원의 뛰어난 의료수준에 대해서는 어느 누구보다 잘 알고 있는만큼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펼치겠다"면서 "우즈베키스탄 뿐만 아니라 다른 중앙아시아국가에도 전남대병원을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목록보기